"푸틴, 9일 승전일에 '전면전' 선언 가능성"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뒤로가기 자유게시판

"푸틴, 9일 승전일에 '전면전' 선언 가능성"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 23-11-10 11:31 조회 2,301 댓글 0

본문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우크라이나 침공 과정에서 고수해온 '특수군사작전'이라는 용어를 버리고 전면전을 선언할 가능성이 있다는 외신 보도가 나왔따.

29일(현지시간) 영국 매체 텔레그래프 보도에 따르면 벤 월러스 영국 국방부 장관은 푸틴 대통령이 군사적 손실을 보충하기 위해 몇 주 내에 국가총동원령을 발표할 가능성이 있다고 28일 평가했다.

그는 "푸틴 대통령이 전세계 나치들과의 전쟁 상태에 있으며 러시아인들에 대한 대규모 동원이 필요하다고 선언할 가능성이 있다"면서 다음 달 9일 러시아의 제2차 세계대전 승전 기념일에 이러한 발표가 있을 수 있다고 말했다.

푸틴 대통령은 2월 24일 침공을 개시하면서 우크라이나의 전력 무력화와 우크라이나 내 신나치주의자(극우민족주의 세력) 척결을 목표로 한 특수군사작전을 시작한다고 밝힌 바 있다.

하지만 러시아가 당초 몇 주 내에 끝내려고 했던 침공은 두 달 넘게 이어지고 있고 공세는 교착 상태에 놓여있다.

러시아군과 가까운 한 소식통은 "러시아군이 우크라이나 수도 키이우(키예프) 공세 실패에 격분해있다"면서 "군인들은 지난 실패를 갚아주고자 하며 우크라이나 내에서 더 멀리 가고 싶어 한다"고 말했다.

텔레그래프는 군 수뇌부들이 푸틴 대통령에게 '특수작전' 용어를 버리고 전쟁을 선포할 것을 요구하고 있다고 전했다.

러시아가 전면전을 선포할 경우 계엄령과 대중 동원이 수반되는데, 이는 그동안 러시아가 피하려 해온 것들이다.

동원이 이뤄지면 예비군을 소집하고 징집기간 1년을 초과한 징집병들도 군대에 붙잡아 놓을 수 있지만, 이는 정치적으로 부담스러운 결정이다.


http://n.news.naver.com/article/215/0001028908

댓글목록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Copyright © 소유하신 도메인. All rights reserved.

사이트 정보

회사명 : 회사명 / 대표 : 대표자명
주소 : OO도 OO시 OO구 OO동 123-45
사업자 등록번호 : 123-45-67890
전화 : 02-123-4567 팩스 : 02-123-4568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 OO구 - 123호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정보책임자명

PC 버전으로 보기